인천시, 월미공원 전망대 도색 등 일제 환경정비 실시

김기영 기자

작성 2020.05.25 16:41 수정 2020.05.25 18:54

인천광역시(시장 박남춘)는 월미공원을 이용하는 시민의 편의와 공원이용 활성화를 위하여 월미공원 전망대 도색 등 일제 환경 정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.


이번 주요 환경정비 내용으로는 월미공원 둘레길 내 산수국을 약 6,000그루 식재하여 코로나 여파로 심신이 지친 공원이용객에게 걸으면서 힐링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, 공원 미관 개선을 위해 월미전망대 및 운동장 휀스 등 노후 시설물 전면 재도색하며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탄약고 쉼터는 도색 및 조명시설 보강으로 이용객의 시각적인 만족도를 선사할 계획이다. 또한 공원 이용객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전통건축물 보수(애련정 등 4개소) 및 공원안내판 등 편익시설 정비도 이번에 같이 실시한다.


김천기 월미공원사업소장은“이번 환경 정비를 통해 월미공원이 아름다운 바다를 보면서 운동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인천의 대표적인 명소, 쾌적하고 걷기 좋은 공원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”고 말했다.






Copyrights ⓒ 한국클래식신문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소상공인연합신문